한국장로신문
Home로그인회원가입아이디/비밀번호 찾기
뉴스오피니언교양피플미션말씀특별기고 | 지난연재물
[제1561호]  2017년 8월  12일
기사검색
전장연 총회 교단 교계 동정 연합기관행사일정 특별기획 포토에세이
예화설교
금주의강단
성경연구
목양의 길
Home > 말씀 > 예화설교
477. 남을 위해 헌신한 테레사
어느 부유한 가정에서 태어난 여인이 있었다. 그는 부유하게 살았기 때문에 어려운 사람들의 사정을 이해할 수 없었고 가난하고 소외된 사람들의 삶을 전혀 알 수가 없었으며 자기..
476. 마티 법으로 제정
프랑스 어느 회사에 근무하는 제르맹씨의 아들 마티가 암으로 오랫동안 고생하다가 아홉 살 때 세상을 떠났다. 힘겨운 투병 생활을 하는 동안 아버지는 회사 동료들의 배려로 많은 ..
475. 혼혈아 바라보는 마음 바꾸기
6.25사변으로 미군이 우리나라에 주둔하면서 혼혈아가 생기기 시작하여 점점 그 수가 늘어났다. 1970년대 부산에서 어느 여인이 미군과 동거하여 딸을 낳아 지내다가 얼마 후에 ..
바나비씨 가정의 장애아 입양
미국 캘리포니아 주 롱비치에 사는 조 바나비(J. Banaby)씨는 재미 교포 크리스틴과 결혼하여 행복한 가정을 꾸렸다. 이들 부부는 자주 한국을 방문하였다. 2014년 부활절을..
473. 스페인 마리날레다 유토피아 마을
스페인 남부 안달루시아주(州) 마리날레다라는 작은 도시에 인구 2만5천명 정도가 살았다. 이 마을은 고르디요(62) 시장이 부임할 당시에는 실업자가 많았으며 가난하고 생활이..
472. 고통과 시련의 결과가 아름답다
중국의 영화감독 왕가위가 만든 화양연화(花樣年華)라는 영화가 있다. 이 제목은 인생의 가장 아름답고 행복한 시절이 “꽃이 피는 시기”라고 하였다. 왕가위 감독은 인생을 살아..
471. 평생 갈매기에게 먹이를 준 사람
미국 보스턴 해안에서 날마다 일정한 시간이 되면 백발인 노인이 통에 가득한 싱싱한 새우를 가지고 와서 이리저리 날아다니는 갈매기들에게 먹이를 주었다. 그러던 어느 날 어린아..
470. 루터의 종교개혁 앞서 일으킨 개혁자들
종교개혁은 루터가 일으킨 것이나 오래전부터 여러 곳에서 여러 사람에 의하여 개혁운동이 일어났다. 독일 보름스 외각에 루터공원이 있다. 이 공원은 세계의 모든 개신교의 후원으..
469. 류제경 장로가 본 한국교회
류제경(柳濟慶, 1917-2012) 장로는 두 살 때 고모인 류관순(柳寬順) 열사의 등에 엎혀 천안 아우내장터에서 만세 시위에 참여한 최연소자다. 그가 일제 말기에 초등학교 ..
468. 학생은 공부하는 기계가 아니다
박만용(朴萬用) 씨는 초등학교를 졸업하는 해에 6.25전쟁이 일어났다. 그 후 대구 성의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의대에 합격을 했으나 가정의 경제 사정이 어려워 학업을 포기하고 ..
Page 1/37     ◁  [1] [2] [3] [4] [5] [6] [7] [8] [9] [10]   
이번호 많이 본기사
59. 초락도 금식 기도..
타락한 천사, 사탄, 루..
기드온의 ‘금 에봇’
<94-총회총대5>
332. ‘기도합니다’와..
147. 철종의 가계도 ..
<94-총회총대4>
“사나 죽으나, 선하게 ..
331. ‘고범죄’에 ..
박래창 장로(전국장로회..
만평,만화
입추, 말복도 다 지났는데 가을.....
조심, 또 조심합시다!
더욱 정진하는 장로신문이 되겠.....
공지사항
[정기휴간]5월 10일자
[9월 28일자] 추석연휴 휴간..
회사소개구독신청 지사 Contact Us Site Map

한국장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 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c) JANGRO.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