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발달장애인 하트하트오케스트라, 첫 디지털 싱글 앨범 ‘다시 부는 바람’ 발매

Google+ LinkedIn Katalk +

“아름답고 순수한 음악이 희망으로 전해지길”

하트-하트재단(회장 오지철)은 제41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지난 4월 20일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발달장애인 하트하트오케스트라의 첫 디지털 싱글 ‘다시 부는 바람(The Wind Is Blowing Again)’을 발매했다.

하트하트오케스트라는 2006년 하트-하트재단에서 창단한 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로, 뉴욕 카네기
홀, 워싱턴 D.C. 존 F. 케네디 센터, 예술의전당 등 세계적인 공연장에서의 공연을 통해 장애인식개선을 위해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이번 음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이전과 같은 일상으로 돌아갈 수는 없지만 새로운 바람이 불고 흘러
가듯이 우리의 마음을 열어두고 다시 부는 바람과 함께 힘차게 나아가길 바라는 희망의 메시지가 담겨 있다.
이번 앨범에는 미국 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 회원이자 세계를 무대로 활발히 활동하는 영화음악감독 겸 작곡가 박인영 음악감독이 작곡, 지휘와 프로듀서로 참여했으며, 그래미 어워드 수상자 황병준 엔지니어가 앨범 작업에 동참했다. 특히 앨범의 대표 재킷은 발달장애 연주자 곽슬범 씨가 직접 그린 그림을, ‘굿뉴스드로잉’ 송소영 작가가 리터치하여 따뜻한 색감과 자연의 표정이 담긴 재킷 이미지로 제작되었다. 앨범 발매 이후에는 하트-하트오케스트라와 굿뉴스드로잉이 함께하는 굿즈 콜라보도 진행될 예정이다.

공유하기

Comments are closed.